서브 상단배경

위·대장내시경

> 위·대장내시경 > 위내시경

위내시경

위모형

위암이란?

위 점막에서 발생한 악성 종양을 위암 이라고 하며, 병리학적 소견에 따라 위선암, 림프암, 육종 등으로 나뉘게됩니다. 이중 위 선암이 전체의 90%이상으로 대부분을 차지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위암이라고 하면 이러한 위 선암을 말하게 됩니다.

위암의 증상

위암의 초기에는 대부분 증상이 없으나 암이 진행함에 따라 윗배가 더부룩하고 통증이 있으며, 소화가 잘되지 않는 증상과 함께, 입맛이 없고 체중감소, 빈혈 등의 증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위 아랫부분이 암에 의해 막히면서 구토 가 생기고, 피를 토하거나 혈변(피똥)을 보는 경우가 있으며, 음식물을 삼키기 어려워지고, 배에서 만져지는 덩어리, 간비대(간이 커지는것)등의 증상이 생기기도 합니다. 결론적으로 위암은 조기에는 증상이 없고 증상이 있어도 속쓰림, 소화불량 등 일반 위염이나 위궤양의 증상과 구별이 안가기 때문에 증상만으로는 위암을 진단할 수는 없습니다.

위암의 치료

위암은 근본적으로 수술로 치료를 하게 됩니다. 최근에는 초기에 발견되는 위암의 경우에는 아래 그림과 같이 내시경을 통한 점막 절제술이라는 위내시경 수술로 개복 수술 없이 치료가 가능한 경우도 있지만, 초기 단계를 지난 경우에는 개복 수술을 하여 암 조직을 제거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진행된 위암의 경우나 수술을 못하는 경우는 항암 치료를 시행하나 위암에서의 항암 치료 효과는 아직 만족스럽지는 못한 상태입니다. 따라서 위암의 치료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조기 발견해서 내시경 수술이나 개복 수술로 완전히 제거하는 것입니다. 아래 표와 같이 위암이라 할지라고 조기에 발견되어 제거할 경우 5년 생존률이 90%이상으로 완치가 가능합니다.

위암의 내시경수술 모식도

위암의 내시경수술 모식도

위암의 병기별 5년 생존율

위암의 병기별 5년 생존율

위내시경

위내시경은 어떤 검사인가요?

내시경은 사진과 같이 긴 관 형태의 기구로 그 끝에 광학 렌즈와 불빛을 비출 수 있는 장치가 있어 인체의 내부를 관찰할 수 있게 만든 기계입니다. 위 내시경 기계의 두께는 최근 점점 가늘어 지는 추세로 일반적으로 볼펜 두께와 비슷하거나 그 보다 약간 큽니다. 위 내시경 검사는 인체 내부를 관찰할 수 있는 내시경 기계를 이용하여 그림에서 보이는 식도와 위를 통해 십이지장의 중간 부분까지 들어가서 식도염, 식도암, 위염, 위궤양, 위암, 십이지장 궤양 등 위, 식도, 십이지장의 질병을 가장 정확히 진단 할 수 있는 검사입니다. 특히 최근에는 내시경 기계의 발달로 수 mm 크기의 작은 미소 위암이나 식도암도 조기에 진단이 가능 합니다.

위내시경검사로 진단이 가능한 질병

위내시경 검사는 언제 받아야 하나요?

위암은 우리나라 사람이 가장 많이 걸리는 암이고 진행이 되어 발견을 하면 치료할 수가 없기 때문에 조기 진단이 가장 중요 합니다. 그러나 조기 위암은 대부분 증상이 없고 증상이 있다고 해도 일반적인 위염이나 위궤양에 의한 속쓰림 및 소화불량증과 구별이 안 가기 때문에 위 내시경 검사를 통해서만 구별이 가능합니다. 따라서 위암의 발생률이 증가하는 40대 이후에는 증상에 상관없이 1년에 한번 위 내시경 검사를 받아야 하며 20-30대라도 위암의 가족력이 있거나 위장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위 내시경 검사를 1-2년 간격으로 정기적으로 받아야 합니다. 증상이 없고 위암의 가족력이 없는 20-30대도 위 내시경 검사를 받아봐야 하며 내시경 검사 결과에 따른 각자의 위의 상태에 따라 정기적 검사 기간을 정해야 됩니다. 실 예로 20-30대라도 술, 담배를 많이 한 경우는 위암의 전구 병변인 만성 위축성 위염이 심한경우가 종종 있으며 이런 경우는 가족력과 증상이 없더라도 1년에 한번씩 위내시경 검사를 받아야만 합니다. 조기 위암의 경우 대부분 증상이 없으며 증상이 있어도 단순한 속쓰림이나 소화불량증과 구별이 안됩니다. 조기 위암이 진행이 되어 진행성 위암 이 되어야만 비로서 구토, 복통, 체중 감소, 소화 불량, 토혈 등 여러가지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정상위의 내시경사진

정상위의 내시경사진

조기위암

조기위암

진행성위암

진행성위암